허점 틈타 활개친 팀 닥터…협회는 '몰랐다' 거짓말
7 조회 ㆍ 1달 전 업로드
0 담기
#허점 #틈타 #활개친 #팀 #닥터…협회는

허점 틈타 활개친 팀 닥터…협회는 '몰랐다' 거짓말 앵커 고 최숙현 선수의 폭행을 주도한 사람은 경주시청 팀 닥터 A씨였습니다. A씨는 제도적 허점을 틈타 김규봉 감독 옆에서 무소불위의 권한을 휘둘렀는데요. 트라이애슬론 협회도, 대한체육회도 A씨를 몰랐다는 입장인데 협회의 말은 일단 거짓말로 ...

댓글(0개)

오늘의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