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안부 참회하라" 나눔의 집 문학축전]
1 담기
242 조회 ㆍ 10년 전 업로드 #quot위안부  #참회하라quot  #나눔의

[ (광주=연합뉴스) 김경태 기자 = "우리의 곱디 고운 딸들을 정신대란 이름으로 끌고 가/ 성 노예로 사정없이 짓밟았다/ 하도 비열하고 잔인해/ 역사도 감히 붓들길 주저한다/ 불행 원한 뭉치의 우리 딸들이/ 백발 투성이 할머니가 되었다..." 30일 오후 경기도 광주 나눔의 집에서 열린 일본군 위안부 역사관 문학축전의 걸개시화전에 내걸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