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료 살해 후 소각 환경미화원 담담하게 범행 재연
7 조회 ㆍ 3year(s) ago 업로드
0 담기
#동료 #살해 #후 #소각 #환경미화원

15년 지기 동료를 살해한 뒤 시신을 소각장에 유기한 혐의로 구속된 환경미화원 이 모 씨가 주민들의 욕설 속에 담담하게 범행을 재연했습니다. 이 씨는 오늘(21일) 오후 현장검증을 통해 자신의 원룸에서 동료를 목 졸라 살해한 뒤 시신을 쓰레기봉투에 담아 소각장에 버리기까지의 과정을 보여줬습니다. 지켜보던 주민들은 '조용한 동네에서 ...

댓글(0 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