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불 배경 지킨 宗婦의 마지막 길]
0 담기
1,442 조회 ㆍ 10년 전 업로드 #혼불  #배경  #지킨

[ (남원=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이제~ 가면 언제나 오실라∼요. 오실 날짜나아 일러 주요오∼" 18일 낮 전북 남원시 사매면 서도리 노봉마을에 상여꾼들의 구슬픈 노랫 자락이 울려 퍼졌다. 머리가 희끗희끗한 상여꾼 10여명이 요령잡이 정용현(63)씨의 곡 소리에 맞춰 울긋불긋하게 장식을 한 상여를 메고 혼불 문학 마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