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기적 새벽부터 2㎞ 장사진
0 담기
89 조회 ㆍ 8년 전 업로드 #사랑의  #기적  #새벽부터

김 추기경 오늘 입관식.."마지막 모습 봬야겠다" (서울=연합뉴스) 박성민 기자 = 김수환(스테파노) 추기경이 평생 역설한 `사랑과 긍정의 힘이 온 국민을 서울 명동성당으로 끌어모으고 있다. 김 추기경이 87세를 끝으로 선종한 지 사흘째인 19일 빈소가 마련된 명동성당에는 새벽 4시부터 조문 인파가 몰려들기 시작했다. 일반 시민의 조문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