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성미 "옛날의 내가 되지 않겠다"
0 담기
179 조회 ㆍ 9년 전 업로드
#내가  #되지  #않겠다quot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 "5년 전만 해도 그냥 애에 불과했고 그냥 (볼을) 후들겨 팼죠. 하지만 이제는 더 영리해지고 옛날과는 전혀 다른 선수가 되고 싶어요" 2009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정식 멤버로 새 출발하는 위성미(19.나이키골프)가 한층 성숙해진 모습으로 한국을 찾았다. 할아버지 장례식에 참석하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