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물처럼 가버린 스타들..민망한 레드카펫
0 담기
67 조회 ㆍ 9년 전 업로드 #가버린  #레드카펫  #스타들민망한

(부산=연합뉴스) 이경태 기자 = 10일 오후 부산 수영만 요트경기장에서 진행된 제13회 부산국제영화제 폐막식 레드카펫 행사는 입장하는 주인공이 민망할 정도로 스타들의 참석이 저조했다. 배우 안성기만이 제 시간에 맞춰 입장해 역시 국민배우라는 칭찬을 받았고 폐막식 사회자인 조재현과 예지원, 폐막작 나는 행복합니다의 두 주인공 현빈과 이보영 정도만이 간간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