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범수 "제 색깔 살리려 손때 잔뜩 묻혔죠"
0 담기
274 조회 ㆍ 9년 전 업로드 #김범수  #묻혔죠quot  #살리려

제대 후 6집 타이틀곡 슬픔 활용법 발표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오래도록 대중의 사랑을 받는 노래를 갖는 것은 가수에게 천운이다. 그러나 그 음악의 그늘이 너무 커 가수를 가린다면 꼭 행복한 일만도 아니다. 1999년 얼굴없는 가수로 데뷔한 김범수(29)가 그랬다. 2002년 3집 타이틀곡 보고싶다는 2004년 붐을 일으킨 드라마 천국의 계단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