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화 "합숙에도 융통성 필요"
premium
0 담기
8 조회 ㆍ 9년 전 업로드
#박성화 #융통성 #필요

(파주=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박성화(53) 올림픽축구대표팀 감독이 태극전사들을 주말 K-리그 경기에 내보내 주는 문제에 대해 "융통성을 갖고 접근해야 한다"는 지론을 밝혔다. 박성화 감독은 9일 오후 파주NFC(대표팀트레이닝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선수들이 모여 함께 잠만 자기 위해 합숙을 하는 것은 아니다"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