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영 "18세 미혼모 연기 편하게 했어요"
0 담기
251 조회 ㆍ 9년 전 업로드 #연기  #했어요  #편하게

영화 아버지와 마리와 나 기자시사회 (서울=연합뉴스) CF와 방송, 영화 등을 오가며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신인배우 유인영(23)은 여러 가지 이미지가 미묘하게 섞여있다. 초창기 그의 이름을 대중에게 알리는 데 가장 크게 기여했던 CF에서는 청순하면서도 섹시한 이미지로 어필했던 반면 눈의 여왕 미우나 고우나 등의 드라마를 통해서는 버르장머리 없고 선머슴 같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