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통의 눈물 속 이천 화재 위령제 열려]
1 담기
150 조회 ㆍ 9년 전 업로드 #애통의  #눈물  #이천

[ (이천=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불쌍한 남수, 무서운 길 어떻게 혼자 보냅니까" 11일 오후 경기도 이천 화재 희생자 합동 위령제가 열린 코리아냉동 화재 현장에는 유족들을 태운 버스가 경보음 대신 곡소리를 내며 행사장으로 들어왔다. 하늘에 흩날리던 눈은 희생자 유족들의 애통한 눈물에 금세 빗방울로 변해 유족들의 가슴과 화재 현장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