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지산 골짝서 보낸 늦여름
0 담기
597 조회 ㆍ 9년 전 업로드
#interface

입추도 지나고 더위도 많이 꺾인 듯하다. 그래도 한 나절의 늦더위는 여전히 기승이지만 아침저녁으로 부는 바람은 서늘하게 느껴진다. 그 무엇이든 왔다가 떠나가면 서운한 것일까? 손 내밀어 잡고 싶은 마음은 아랑곳없이 가고 오지 않는 것은 시간뿐만 아니라 우리 인생도 그렇다. 그 무덥던 날씨가 마냥 짜증스럽고 힘겨웠지만, 생명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