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호 "더이상 국가대표가 아닙니다"
0 담기
288 조회 ㆍ 8년 전 업로드 #박찬호  #야구  #WBC  #국가대표  #은퇴  #눈물  #태극마크  #세계닷컴  #김경호

[세계닷컴] 13일 오전 9시 소공동 롯데호텔 기자회견장에서 박찬호(36.필라델피아 필리스)는 여러번이나 회한의 눈물을 흘렸다. WBC 국가 대표 출전에 관련된 회견에서 박찬호의 감정은 격하게 요동쳤다. 박찬호는 "이제 더 태극마크를 달 일은 없을 것 같다 " 면서 울먹거렸다. 또한 "미국에서 선수 생활 하면서 존재감이 불명확한 선수에게 미국 구단의 대우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