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K-1 정부경"운동 하고 싶어 발버둥 치는느낌"
138,596 조회 ㆍ 12년 전 업로드
0 담기
#노컷K1 #정부경운동 #하고

2000년 시드니 올림픽 남자유도 60kg급 은메달리스트 정부경(30·팀尹). 그가 종합격투기 선수를 한다고 했을 때 엄마는 울면서 "죽어도 안 된다"고 말렸다. 심장이 약해서 아들의 유도경기도 잘 보지 못했던 엄마다. 그러나 정부경의 확고한 결심을 꺾진 못했다. 어느새 가족 모두가 '격투기 박사'가 됐다. "남자로서 ...

댓글(0개)

오늘의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