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서천]조이환 김태흠 류근찬의 ‘격돌’
0 담기
405 조회 ㆍ 9년 전 업로드 #총선

“밥은 고사하고 차 안에서 피자, 햄버거로 끼니를 해결하고 이동하면서 잠시 눈을 붙이며 부족한 잠을 보충하는데 정말이지 악으로 깡으로 버티고 있습니다.” 4.9총선이 삼일 앞으로 다가온 6일 레이스의 종반을 달리고 있는 후보들은 공식 선거운동 돌입 이후 10여일을 5시간 이상 수면을 취하지 못했을 정도로 극심한 피로에 쌓여 있단다. 보령에서 서천으로, 도심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