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군의 심정으로 대통합을
0 담기
45 조회 ㆍ 10년 전 업로드 #이슈/화제

우리당은 국민과 함께하는 통합의 기치 아래 광주·부산에 이어 세 번째 대통합신당 결의대회를 11일 오후 대구 제이스호텔에서 성공리에 치뤘습니다. 정세균 당의장은 대통합에 대해 이봉주 선수와 박태환 선수가 막판에 힘을 내서 금메달을 딴 것처럼 앞으로 최선을 다해 성과를 낼 것이라고 말하며, “저희는 5.18에서 6.10 언저리에서 성과를 내야겠다는 투철한 사명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