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야자키 아오이,영화 흥보
0 담기
3,943 조회 ㆍ 11년 전 업로드
#연예정보

3억 엔 앞에서 비명지른 미야자키 여배우 미야자키 아오이(宮崎あおい, 20)는 11일 도쿄(東京)에서 열린 주연 영화 <첫사랑(初戀)>의 완성기자시사회(사진)에 참석해 공연한 코이데 케이스케(小出惠介, 22) 등과 함께 무대인사를 가졌다. 일본 범죄사에 길이 남을 '3억엔 강탈사건'의 실행범이 사실은 여고생이었다는 가정 하에 서술된 나카하라 미스즈(中原みすず)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