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klife
  • UKLIFE조선
채널 홈 동영상 플레이리스트 정보
4강에 만족하는 포르투갈 서포터즈
지난 5일(현지 시간) 포루투갈과 프랑스의 2006년 독일 월드컵 4강전, 이날 경기를 보기 위해 포루투갈인들이 많이 모여사는 런던 남쪽 한 거리에 약 400명의 포루투갈 서포터즈들이 모여 작은 응원전을 펼쳤다. 40년만에 4강전에 진출한 포루투갈과 2002년 월드컵 예선탈락의 치욕을 ?고 98년도 우승의 영광을 재현하려는 프랑스의 한판 승부는 지단의 패널티킥에 힘업은 프랑스의 승리로 마무리지어졌다. 결승 진출에 실패했지만, 4강까지 진출한 것에 만족한 듯 많은 서포터즈들은 경기가 끝나고 남아 춤과 노래로 파티를 즐겼다. uklife.chosun.com...